하루 5분이면 덜렁이는 '팔뚝살' 다 털어내고 '여리여리핏' 만들어주는 운동법

인사이트Weibo '优秀健身资讯博主'


[인사이트] 박수은 기자 = 옷태를 좌지우지하는 것은 눈에 보이는 뱃살이나 얼굴 살 보다도 숨은 '1인치'의 차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얄상한 골격과 옷이 달라붙는 부위가 마르면 옷을 입었을 때 태가 난다. 타고난 골격을 바꾸 수 없지만 손에 집히는 물렁물렁한 살들은 빼버리면 그만이다.


그중에서도 옷을 입으면 자연스레 실루엣이 드러나는 팔뚝은 조금이라도 살이 붙으면 듬직한 체격으로 보이게 한다.


하지만 죽어라 운동해도 빠지지 않는 부위 중 하나이기도 한 팔뚝. 지금부터 출렁이는 팔뚝살을 정리해 매끄러운 팔을 갖게 하는 간단 운동법을 소개한다.



Weibo '优秀健身资讯博主'


최근 중국이 한 피트니스 웨이보 계정에는 팔뚝 살을 빼는 데 효과적인 운동법이 소개됐다.


공개된 운동법은 앉은 자리에서 5분 정도 두 팔만 움직이면 할 수 있는 아주 간단한 운동이다.


먼저 워밍업으로 팔을 양쪽으로 쭉 뻗은 다음 어깨를 돌린다는 느낌으로 '팔 돌리기' 20회를 한다. 이때부터 팔이에 단단한 느낌이 오기 시작하면 바로 다음 동작으로 이어간다.


양쪽으로 뻗은 두 팔을 위로 들어 올리며 '손뼉 위로 마주하기' 20회 실시한다. 이때 손바닥은 완전히 붙이지 않고 닿을 듯 말듯 완급조절을 해준다.



Weibo '优秀健身资讯博主'


아마 처음 이 운동을 한 사람은 이 단계까지만 와도 팔이 떨어져 나갈 것 같은 느낌이 들지도 모른다. 하지만 묵직한 고통이 더할수록 운동은 제대로 하고 있다는 방증이니 조금만 더 힘을 내자.


마지막 동작으로 넘어가기 전 또 한번 '팔 돌리기' 20회를 실시한다. 팔 돌리기는 각 동작마다 연결 동작쯤으로 생각하면 되겠다.


이때 팔돌리기는 앞으로 20번, 반대 방향으로 20번 번갈아 해주면 더 효과적이다. 힘들지만 기지개를 한편 쭉 켜고 다음 동작으로 넘어가자.


Weibo '优秀健身资讯博主'


두 손을 앞으로 쭉 뻗어 위아래로 교차하는 동작이다. 이 동작은 오른손 위로, 왼손 위로 오도록 교차하는 걸 1세트로 20번씩 반복해주면 된다.


이제 정말 마지막 동작이다. 가볍게 어깨를 털어주는 동작으로 두 팔을 직각으로 굽히고 날개뼈가 접히도록 뒤로 왔다 갔다 한다. 이 역시 20회 반복해주도록 하자.


마지막 동작까지 마무리했다면 당신의 팔에는 고통을 넘어 무감각의 경지에 이를지도 모르겠다. 그러나 운동이 끝났다고 해서 바로 흐트러지면 운동한 효과가 없다.


Weibo '优秀健身资讯博主'


인사이트Weibo '优秀健身资讯博主'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끈기와 반복, 이 운동을 꾸준히 반복하다 보면 어느새 출렁이던 살은 온데간데없이 매끈해져 있을 것이다.


팔뚝은 짧은 팔의 상의나 민소매를 입을 때뿐만 아니라 긴 소매를 입었을 때도 그대로 드러난다.


남은 여름은 물론 다가올 가을 겨울 두꺼운 니트도 여리여리하게 소화하기 위해 하루에 5분씩만 팔뚝 운동에 투자해보면 어떨까.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