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이준코스메틱 창업자 이진형, '대표이사' 복귀…"실적 회복 매진"

인사이트사진 제공 = 제이준코스메틱


[인사이트] 김나영 기자 = 제이준코스메틱 이진형 이사가 신임 대표이사로 선임됐다.


12일 제이준코스메틱은 제이준코스메틱의 창업자이자 대표이사를 역임했던 이진형 이사가 경영일선에 복귀했다고 밝혔다.


앞서 이 대표는 지난해 3월 대표이사를 사임한 후 이사직을 수행해왔다.


이 대표는 이번 대표이사 복귀를 기점으로 화장품 사업 실적회복과 자회사 알에프텍과 사업 시너지를 극대화할 계획이다.


그간 제이준코스메틱은 사드 분쟁 이후 중국 매출 부진으로 적자를 기록해왔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제이준코스메틱


이후 흑자전환을 위해 수출 국가 확대와 제품 라인업 다각화에 최선을 다했지만 매출액은 전성기에 비해 크게 준 상황이었다.


제이준코스메틱 관계자는 "이진형 대표는 제이준코스메틱 창업자로 화장품 사업을 조기에 정상화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이어 "이 대표는 알에프텍에서 히알루론산 필러, 보툴리눔 톡신 등 메디컬 에스테틱 사업을 추진해왔기 때문에 알에프텍과 긴밀한 협업 관계를 구축해 양사의 시너지를 낼 적임자"라고 강조했다.


한편 제이준코스메틱의 자회사 알에프텍은 피부미용 의료기기와 보툴리눔 톡신 사업 등 메디컬 에스테틱 사업을 신규 사업으로 추진해왔다.


지난 4월에는 바이오사업부를 물적분할해 100% 자회사인 알에프바이오를 설립하기도 했다.


인사이트이진형 이사 / 뉴시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