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린랲, 사랑의열매 '나눔명문기업' 가입...지역 아동센터·쪽방촌에 5억 상당 기부금품 후원

인사이트사진 제공 = 크린랲


[인사이트] 이유리 기자 = 크린랲은 서울 지역 아동센터와 쪽방촌 주민들을 위해 현금 1억원과 생활용품 4억원 상당을 서울 사랑의열매에 기탁하고, 11일 서울 중구 사랑의열매 회관에서 '나눔명문기업 가입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날 기탁한 물품은 MB필터 마스크와 위생장갑, 고무장갑, 주방랩, 지퍼백 등이다.


이로써 크린랲은 서울 지역 중견·중소기업 중 5번째로 나눔명문기업으로 이름을 올렸으며, 가입식에서 승문수 대표는 나눔명문기업 인증서와 현판을 서울 사랑의열매로부터 직접 전달받았다.


나눔명문기업은 중견·중소기업이 1억원 이상을 기부하거나 3년 이내 기부를 약정하는 고액 기부 프로그램이다. 전국 지역사회와 연계해 기업 사회공헌의 바람직한 모델을 제시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크린랲


앞서 크린랲은 지난 5일 국제개발협력 NGO 단체인 지파운데이션에 6억원 상당의 건전지 및 생리대를 기탁했으며, 여성과 아동 등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한 사회공헌 활동을 꾸준히 확대해나가고 있다.


승문수 크린랲 대표는 "올해 초 개인적으로 사랑의열매 '아너 소사이어티'에 가입한 데 이어 오늘 크린랲도 나눔명문기업에 가입하게 되어 매우 뜻 깊다"며, "아직 코로나19 여파로 전국 아동센터 및 쪽방촌 등 특히 어려움을 겪는 이들이 많은 만큼 지속적인 사회공헌 활동을 진행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승문수 대표는 지난 1월 서울 사랑의열매에 1억원을 기부하며 고액기부자 모임 '아너 소사이어티'에 가입한 바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