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큐셀 김희철 대표, '화훼농가 돕기 릴레이 캠페인' 동참

인사이트사진 제공 = 한화큐셀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한화큐셀은 김희철 대표가 '화훼농가 돕기 릴레이 캠페인(플라워 버킷 챌린지)'에 동참했다고 밝혔다.


김희철 대표는 지난 7일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을 통해 화훼농가로부터 구매한 1,000만원 상당의 꽃과 공기정화식물을 기증했다. 해당 물품은 코로나19에 취약한 지역 아동센터 30개소에 전달될 예정이다.


한화그룹은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활동을 전사적으로 펼쳐왔다.


한화솔루션과 ㈜한화는 올해 2월 특별관리구역으로 지정된 대구∙경북 지역에 마스크 15만장을 의료진과 면역력이 취약한 아동, 노인, 저소득 가정 등에 전달했다.


한화생명은 지난해 개원한 경기도 용인시 소재 스마트 연수시설인 라이프파크 연수원을 치료센터로 제공하여 코로나19 환자들의 격리치료를 위해 개방했다.


김희철 대표는 "앞으로도 우리 사회의 다양한 활동으로 아이들이 머무는 곳이 안전하고 깨끗한 환경이 됐으면 한다"며,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화훼농가에 좋은 소식이 전해지기를 기원한다"고 전했다.


롯데케미칼 기초소재사업 임병연 대표의 지명을 받아 캠페인에 참여한 한화큐셀 김희철 대표는 다음 주자로 SK가스 윤병석 대표를 추천했다.


'화훼농가 돕기 릴레이 캠페인'은 코로나19 확산으로 각종 행사가 축소돼 어려움을 겪는 화훼 농가를 지원하기 위한 행사로, 참여자가 다음 주자를 추천하는 방식으로 이뤄진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