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보생명, 고객 상생 프로그램 '다윈 서비스' 교육인원 100만 돌파

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인사이트] 박아영 기자 = 교보생명은 고객과의 상생 프로그램인 '다윈 서비스'의 누적 교육 인원이 100만 명을 돌파했다고 28일 밝혔다.


다윈(DA-Win) 서비스는 공공기관, 의료기관, 일반기업체 등에 CS 교육과 컨설팅 등을 무료로 지원해주는 프로그램이다. '고객과 다 함께 윈윈(Win-Win)하자'를 기치로 삼았다.


교보생명은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재능기부를 한다는 측면에서 지난 2005년 6월 업계 최초로 이 프로그램을 시작했다.


올해로 16년째 확대 운영하며 서비스를 제공한 기업, 단체만 1만7천700개 이상으로 늘어났다. 외부기관 누적 교육 인원만 109만7천 명을 돌파하면서 총 2만1천 회 이상의 교육 과정을 진행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교보생명


교보생명은 지금까지 대법원, 국민연금공단, 한국전기안전공사, 교통안전공단 등과 다윈서비스 공식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11명의 전담 CS컨설턴트가 고객사의 상황과 니즈에 따라 맞춤형 교육과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다. 교육 이후에도 모니터링을 통해 개선방안을 제시하며 고객사의 만족도를 높였다.


교보생명 관계자는 "다윈서비스는 회사의 경영철학인 '고객을 이롭게 해야 회사도 이로워질 수 있다'는 자리이타(自利利他) 정신에 부합한다"며 "앞으로도 더 많은 기업, 단체를 만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