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폰11 야간 모드로 찍었을 뿐인데"···애플이 극찬한 올해 최고의 사진 6장

인사이트 / 사진=인사이트아이폰11 시리즈 / 사진=인사이트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사진 찍으려고 아이폰 쓴다"라 말하는 사람이 있을 정도로 아이폰 카메라에만 존재하는 특유의 감성이 있다.


아이폰에만 탑재된 카메라 모드가 그 감성을 만들어내곤 한다. 그중에서도 아이폰11 시리즈에 있는 '야간 모드(Night Mode)'는 더욱 특별한 감성을 담아낸다.


야간 모드를 이용하면 상대적으로 빛이 부족한 상황에서도 밝고 선명한 사진을 촬영할 수 있다. 지금껏 불가능했던 저조도 사진을 가능하게 해주는 획기적인 기능인 셈이다.


이런 기능을 그냥 넘어갈 수 없는 전 세계 아이폰11 시리즈 사용자들. 이들이 다양한 사진을 찍어 업로드했고, 애플은 아래 6장에 대해 극찬을 남겼다.


콘스탄틴 찰라보프(Konstantin Chalabov) (러시아 모스크바), iPhone 11 Pro


인사이트Instagram 'chalabov'


해당 사진은 트럭 내부의 백열 조명과 트럭 외부 조명 뿐만 아니라 푸른 빛의 밤 하늘까지 아름답게 담아냈다.


안드레이 마누이로프(Andrei Manuilov) (러시아 모스크바), iPhone 11 Pro Max


인사이트Instagram 'houdini_logic'


해당 사진은 깜깜한 밤에도 하얀 색의 옷, 수건 등이 선명하게 포착돼 신비로움을 준다.


밋선 소니(Mitsun Soni) (인도 마하라 슈트라 뭄바이), iPhone 11 Pro


인사이트Instagram 'mitsun'


나무와 땅의 붉은 색이 선명하게 담겨 마치 SF 영화 속의 한 장면을 연상케한다. 또한 푸른 밤하늘과 대비가 눈에 띈다.


루벤 P. 베스코스(Rubén P. Bescós) (스페인 나바라 팜플로나), iPhone 11 Pro Max


인사이트Instagram 'rubenpb'


야간 모드의 노출을 잘 활용한 사진으로 노란 조명에 비치는 사람들의 검은 실루엣이 잘 표현됐다는 심사평이다.


루스탐 샤기모르다노프(Rustam Shagimordanov) (러시아 모스크바), iPhone 11


인사이트Instagram 'tomrus'


붉게 빛나는 오두막이 밖에 쌓인 눈 사이에서 따뜻함을 주고 있다. 집 안에서 뿜어져 나오는 조명까지 완벽하게 담아냈다.


유 "에릭" 장 (Yu "Eric" Zhang) (중국 베이징), iPhone 11 Pro Max


인사이트Weibo 'ericube_23'


가로등 불빛 아래 생동감 넘치는 사람들이 담긴 사진. 마치 호그와트를 보는 듯한 느낌을 준다.


인사이트 / 사진=인사이트아이폰11 시리즈 / 사진=인사이트


비록 인덕션이라 놀림받을지라도 사진 퀄리티는 DSLR 못지않은 아이폰11.


자연스럽게 올해 새롭게 공개될 아이폰12 시리즈에서도 이런 감성을 담아낼 수 있는 신박한 카메라가 탑재될지 기대가 모인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