람보르기니가 전 세계 단 19대만 생산하는 제로백 2.9초짜리 '시안 로드스터' 비주얼

인사이트Lamborghini


[인사이트] 성동권 기자 = 전 세계를 통틀어 단 19대만 한정 제작되는 슈퍼카가 베일을 벗었다.


지난 9일 람보르기니는 한정판 오픈 탑 하이브리드 슈퍼스포츠카인 람보르기니 시안 로드스터(Lamborghini Sián Roadster)를 공개했다.


볼로냐 지방 언어로 '번개'를 의미하는 차명에서 알 수 있듯, 폭발적인 스피드를 자랑하는 시안 로드스터는 람보르기니의 상징적인 V12 엔진을 기반으로 최첨단 하이브리드 기술을 더했다.


최고 785마력을 발휘하는 V12 6.5ℓ 엔진과 48V 전기 모터가 결합돼 총 시스템 출력 819마력을 내며 최고 속도는 350㎞/h, 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까지 도달하는 제로백은 2.9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Lamborghini


시안 로드스터는 루프리스 디자인을 채택하고 람보르기니의 디자인 부서 센트로 스틸레가 엄선한 블루 우라누스 색상으로 외관을 마무리해 청량하면서도 강렬한 인상을 준다.


휠은 오로 일렉트룸 색상을 사용했으며 실내는 화이트 색상에 블루 클라우코 디테일과 오로 일렉트룸의 알루미늄 요소를 적용했다.


3D 프린팅으로 만들어진 새로운 디자인의 송풍구는 소비자 이니셜로 개인 맞춤화가 가능하다.


또한 고객 맞춤 커스터마이징 부서인 애드 퍼스넘에서는 각 고객들이 개성에 맞춰 커스터마이징된 시안 로드스터를 받아볼 수 있도록 차량의 색상과 마감을 커스터마이징할 예정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Lamborghini'


시안 로드스터에는 기존 리튬 이온 배터리 대비 10배 더 많은 전력을 저장할 수 있는 혁신적인 슈퍼 캐페시터 기술이 세계 최초로 적용된다.


동일한 중량의 배터리보다 3배 더 강력하고 동일한 출력을 내는 배터리보다 3배 더 가볍다.


전기 모터가 적용된 이 전기 시스템의 무게는 34kg밖에 되지 않아, 1.0kg/hp라는 훌륭한 출력 대 중량비를 자랑한다. 이 전기 모터는 후진하고 주차하는 등 저속에서의 주행을 지원한다.


시안 로드스터는 판매 가격이 공개되지는 않았지만 기존 63대만 판매됐던 '람보르기니 시안'의 가격 360만 달러(약 43억 7000만원)를 훌쩍 넘어설 것으로 예측되고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Lamborghini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