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박원순 서울시장 공관에서 유서 발견"

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인사이트] 박아영 기자 = 박원순 서울시장의 유서가 발견된 것으로 전해졌다.


9일 SBS '8 뉴스'는 시장 공관에서 박 시장이 남긴 유서가 발견된 것으로 확인됐다고 보도했다.


경찰은 공관 내에서 유서가 발견된 점을 들어 극단적 선택을 하러 떠났을 가능성을 배제하지 않고 수색에 집중하고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SBS '8 뉴스'


박 시장은 외출 당시 검은 모자를 쓰고 어두운색 점퍼를 착용하고 검은 배낭을 메고 있던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5시 17분경 박 시장의 딸이 경찰에 박 시장의 실종 신고를 했다.


딸은 "4~5시간 전에 아버지가 유언 같은 말을 남기고 집을 나갔는데 전화기가 꺼져 있다"고 경찰에 신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119구급대원들은 박 시장의 휴대전화가 마지막으로 꺼진 서울 성북구 북악산 자락 일대에서 수색을 이어가고 있다.


인사이트SBS '8 뉴스'


YouTube 'SBS 뉴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