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자동차, 해외 우수인재 상시 채용

인사이트사진 제공 = 현대자동차


[인사이트] 함철민 기자 = 현대차가 해외 우수인재 채용을 위한 문을 1년 365일 열어놓는다.


현대자동차는 이달부터 현대차 채용 홈페이지를 통해 해외 석·박사급 인재 상시 채용을 실시한다고 8일 밝혔다.


현대차는 지난해까지 연 1회 해외 석·박사급 인재를 선발했다.


올해부터는 연중 상시 지원을 받아 선발하는 체계로 전환해 급변하는 사업 환경 에 맞춰 우수한 해외 인재를 적시에 선발, 적재적소에 배치하는 방식으로 채용할 방침이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현대자동차


'2020 현대차 해외 우수인재 채용' 모집 분야는 자율 주행(Autonomous Driving), 전력 전자(Power Electronics), 연료 전지(Fuel Cell), 미래 에너지(Future Energy), 로보틱스(Robotics), 인공지능·소프트웨어(AI · S/W), 빅 데이터(Big Data) 등 총 7개이다.


모집 대상은 해외 대학 이공계 석·박사 학위 취득 및 취득 예정자 혹은 그에 준하는 경력(해외 'Post-Doc: 박사학위 취득 후 연구원 활동' 포함) 보유자 중 해외 거주 중인 자로, 각 분야별 직무 등 세부사항은 현대차 채용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현대차는 매월 지원서를 제출한 지원자를 대상으로 서류심사-온라인 인성검사-온라인 면접-신체검사를 진행해 합격자를 선발할 예정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이번 상시 채용 전환으로 지원자가 본인의 스케줄에 맞게 지원해 구직 기간을 단축할 수 있는 것이 가장 큰 장점"이라며 "현대차는 앞으로도 지원자 중심의 채용을 통해 미래 모빌리티 시대를 이끌어나갈 우수인재 확보에 적극 나설 계획"이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