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제일제당, '스팸 마일드' 리뉴얼 출시…나트륨 25% 낮추고 담백함 살려

인사이트사진 제공 = CJ제일제당


[인사이트] 천소진 기자 = CJ제일제당이 '스팸 마일드'를 리뉴얼해 '나트륨 25% 라이트하게 낮춘 스팸 마일드'로 새롭게 출시했다고 밝혔다.


최근 나트륨, 당 등 특정 성분을 줄인 '로우푸드(Low Food)' 트렌드에 부합하는 제품인 만큼 세분화된 소비자 입맛을 공략하겠다는 계획이다.


'나트륨 25% 라이트하게 낮춘 스팸 마일드'는 100g당 나트륨 함량이 510mg으로, 캔햄 시장 점유율 상위 3개 제품의 평균 나트륨 함량(867mg)보다 25% 이상 낮은 수준이다. 나트륨이 적게 들어가면 싱겁고 맛없을 것이라는 인식이 강한데, 이 제품은 스팸 고유의 풍미는 유지하면서 담백하고 깔끔한 맛을 낸다.


실제로 이번 리뉴얼 제품 출시에 앞서 진행한 소비자 대상 맛 테스트 결과, 전반적인 맛 기호도 평가에서 시판 제품 대비 월등히 높은 점수를 받았다. 특히 짠맛이 자극적이지 않으면서 맛과 식감 등이 조화롭게 균형을 이뤘다는 점에서 호평 받았다. 


인사이트CJ제일제당


'나트륨 25% 라이트하게 낮춘 스팸 마일드'만의 차별화된 맛 품질은 CJ제일제당의 까다로운 원재료 사용 기준과 차별화된 기술력으로, 일반 소금 대신 미네랄이 풍부한 안데스호수 소금을 사용했기 때문이다.


최근 CJ제일제당이 출시한 식물성 발효 조미소재 '테이스트엔리치(TasteNrich)'를 사용해 풍부한 감칠맛을 내면서 원재료 본연의 맛도 최대한 끌어올렸다.


이러한 특장점 덕분에 나트륨 섭취에 신경 쓰는 소비자에게 큰 인기를 얻을 것으로 기대된다. 반찬은 물론 야식이나 안주 등으로도 부담 없이 즐길 수 있어 활용도도 높다.


CJ제일제당은 이번 제품 출시를 기념해 식품 전문몰 CJ더마켓에서 소비자 체험단 이벤트를 진행한다. 오는 21일까지 이벤트 페이지에 댓글로 신청할 수 있으며, 총 50명을 추첨해 리뉴얼 제품과 쿨매트를 증정한다.


박지현 CJ제일제당 CanFood팀장은 "이번 제품은 보다 다양화, 세분화되는 소비 트렌드를 적극 반영해 개발했다"며 "앞으로도 소비자 눈높이에 맞춰 연구개발을 지속해 ‘국민 캔햄’의 자리를 확고히 지켜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