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윈, 코로나19 여행 신풍속도 '차박' 인기로 카커머스 앱 이용 급증

인사이트사진 제공 = 오윈


[인사이트] 함철민 기자 = 올 여름 코로나를 피한 '차박' 여행이 뜨면서 카 커머스와 캠핑 관련 앱 이용이 급증하고 있다.


차박은 2030 젊은 세대 사이에서 특히 인기다. 인스타그램에 '#차박' 해시태그를 단 게시물만 11만개가 넘는다.


네이버 검색어 트렌드를 보면 3~5월 '차박' 키워드 일일 검색 횟수는 지난해 대비 4.6배 증가했다.


차박 정보를 공유하는 인터넷 카페인 '차박캠핑클럽'의 5월 신규 회원은 코로나 확산 전인 지난 2월(2600명)에 비해 6배 이상 증가(1만6천600명)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오윈


차박 캠핑이 주목을 받으면서 관련 모바일 앱 서비스 이용도 늘고 있다. 낯선 지역에 여행을 나선 운전자 이동경로의 주유소 위치와 가격비교 검색이 가능한 국내 최대 모바일 주유앱 오윈이 대표적이다.


최근 자동차를 이용한 여행객이 늘면서 2020년 1분기(1.1~3.31) 대비 2분기 (4.1~6.22) 1일 평균 주유 건수와 분기 전체 주유 금액 모두 1.5배가량 증가했다.


리터당 20원의 상시 주유 할인 혜택을 제공해 장거리 여행의 비용 부담도 덜 수 있다는 점도 오윈 사용자 증가 원인으로 보인다.


오윈 신성철 대표는 "차량이 단순 이동수단을 넘어 신개념 생활 공간으로 인식이 바뀌고 있다"며, "모바일 앱 하나로 주유부터 다양한 지역의 맛집 주문-예약-결제-픽업까지 원스톱 드라이브 스루로 이용할 수 있는 오윈 앱은 차박 캠핑을 더 스마트하게 즐길 수 있는 필수 서비스"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