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건·조윤희, 결혼 3년 만에 이혼…"딸 양육권은 조윤희가 갖는다"

인사이트킹콩by스타쉽


[인사이트] 이원석 기자 = 배우 이동건과 조윤희가 결혼 3년 만에 이혼했다.


28일 디스패치는 이동건과 조윤희가 성격 차이를 좁히지 못하고 최근 협의이혼했다고 보도했다.


두 사람의 측근은 "서로 다른 점이 많았다. 오랜 상의 끝에 신중히 결정을 내렸다"고 전했다. 


이동건과 조윤희는 지난 2017년 5월 혼인신고를 마쳤고 4개월 뒤인 9월 비공개로 결혼식을 올렸다. 그해 12월에는 딸을 얻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킹콩by스타쉽


딸의 양육권은 조윤희가 갖는다. 측근은 "협의 과정에서 양육권을 가장 중요하게 생각했다. 조윤희가 딸을 키우기로 했다"고 전했다.


재산 분할 등 나머지 사안에 대해서는 협의를 진행 중이다. 서로 이혼에 동의한 만큼 조용히 마무리 지을 예정이다. 


한편, 이동건과 조윤희는 KBS2 드라마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에서 만나 실제 연인으로 발전했고 많은 이들의 축복 속에 백년가약을 맺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KBS2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