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나미, 60주년 기념 '프러스펜 아트 콘테스트' 수상작 발표

인사이트사진 제공 = 모나미


[인사이트] 천소진 기자 = 모나미가 창립 60주년을 맞아 개최한 '프러스펜 아트 콘테스트'의 수상작을 발표했다.


이번 '프러스펜 아트 콘테스트'는 뜨거운 관심 속에 총 2,300여건의 작품이 응모됐다. 그 중 유명 일러스트 작가들로 구성된 심사위원들의 심사와 온라인 투표를 통해 총 40점의 최종 수상작이 결정됐다.


대상에는 '기도하는 사람들' 작품이 선정됐다. 이 작품에는 방호복을 입고 코로나19 현장을 지키고 있는 의료진을 비롯한 다양한 이들이 간절히 기도하는 모습이 담겨있으며, 어려움 속에서도 모두 힘을 합쳐 역경을 이겨내자는 메시지를 전달한다.


심사위원 카콜 작가는 "지금의 상황을 잘 담아내면서 이겨내려고 하는 마음이 가득 든 따스한 희망이 담긴 작품"이라고 평가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모나미


이밖에 금상 '왔다 갔다', 은상 '몽환의 새', '우주의 우주', 동상 '당신이라는 역사', '이상한 생일파티', '수몽', '거북이의 꿈', '색감의 왕 십장생', '한옥, 기와, 석양'이 선정됐다.


최종 선정된 대상(1명), 금상(1명), 은상(2명), 동상(6명)에게는 각각 150만원, 70만원, 50만원, 30만원의 상금과 상장 및 부상이 주어지며, 입선(30명)에게는 상장과 부상이 지급된다.


최종 수상작은 오는 6월 10일부터 16일까지 일주일간 인사동 마루 갤러리 3관에 전시되며, 시상식은 6월 13일 전시 장소에서 진행한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