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2020 팰리세이드' 출시

인사이트사진 제공 = 현대자동차


[인사이트] 함철민 기자 = 현대자동차가 최상위 트림 '캘리그래피'를 신설하고 고객 선호 사양을 확대 적용한 플래그십 SUV '2020 팰리세이드'를 6일 출시했다고 밝혔다.


현대차는 상품성을 강화한 2020 팰리세이드 출시를 통해 국내 대형 SUV 시장을 대표하는 모델로서 팰리세이드의 위상을 공고히 하며 시장 주도권을 더욱 강화할 계획이다.


지난해 '더 뉴 그랜저'에 최초로 도입된 현대차의 최고급 트림 '캘리그래피'는 고급스러운 디자인 요소와 높은 상품성으로 고객에게 최고의 가치를 제공한다.


2020 팰리세이드 캘리그래피는 전용 라디에이터 및 인테이크 그릴, 휠, 스키드플레이트, 바디컬러 클래딩 등 차별화된 디자인 요소를 적용해 캘리그래피 모델만의 독보적인 외장 디자인을 완성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현대자동차


캘리그래피 트림의 내장은 앰비언트 무드램프, 퀼팅 나파가죽 시트와 퀼팅 가죽을 감싼 도어 트림(컬러 블랙·카키·베이지3종), 반펀칭 가죽 스티어링 휠 등 다양한 디자인 요소 적용 및 소재 변경으로 고급스러움을 강화한 것이 특징이다.


아울러 2020 팰리세이드 캘리그래피는 12.3인치 풀 LCD 클러스터(계기판), 헤드업 디스플레이, 뒷좌석 수동식 도어커튼 등 다양한 편의사양을 기본 적용해 상품성을 강화했다.


2020 팰리세이드의 가격은 가솔린 3.8기준 트림별로 익스클루시브 3,497만원, 프레스티지 4,047만원, 캘리그래피 4,567만원, VIP 5,137만원이다. (※ 개별소비세 1.5% 기준, 디젤 2.2 모델은 가솔린 3.8 트림 별 가격에 150만원 추가)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