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쿼드 카메라+괴물 배터리' 탑재된 '30만원대' 갤럭시 출시한 이재용의 삼성

인사이트삼성전자


[인사이트] 전형주 기자 = 삼성전자가 쿼드 카메라와 대용량 배터리를 탑재한 보급형 스마트폰 갤럭시A31을 출시한다.


갤럭시A31은 엄청난 성능에도 30만원대의 낮은 가격대를 과시한다. 사전판매는 27일 시작되며, 공식 출시일은 다음 달 7일이다.


26일 삼성전자는 갤럭시A31을 다음 달 7일 공식 출시하고, 오는 27일부터 사전판매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갤럭시A31은 '갤럭시Z 플립'에 이어 삼성전자가 올해 국내에 출시하는 두 번째 4G 스마트폰이자, 가장 저렴한 제품이다. 삼성전자에 따르면 갤럭시A31의 가격은 37만 4,000원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삼성전자


6.4인치 디스플레이가 적용된 갤럭시A31은 후면에 최고 4800만 화소의 메인 카메라를 비롯해 800만 화소의 초광각, 500만 화소 심도, 500만 화소 접사 등 4개의 카메라를 탑재했다.


접사를 통해 꽃, 음식 등 사물의 질감까지 섬세하게 담아낼 수 있다. 전면에는 2000만 화소 카메라가 달렸다.


배터리는 5000㎃의 대용량으로, 15W 고속 충전도 가능하다. 간편 결제 서비스인 '삼성 페이'와 온 스크린 지문인식 등 편의 기능도 모두 지원한다.


인사이트삼성전자


색상은 프리즘 크러시 블랙, 프리즘 크러시 블루, 프리즘 크러시 화이트 등 세 가지이며, 자급제와 이동통신 3사 모델로 출시된다.


삼성전자는 오는 27일부터 홈페이지와 11번가, 쿠팡을 통해 갤럭시A31 자급제 모델 사전 판매를 진행한다. 11번가와 쿠팡에서 사전 구매하는 고객은 20% 상당의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갤럭시A31을 구매한 고객 전원에게는 '유튜브 프리미엄' 4개월 무료 이용권과 다양한 오디오북과 강의를 들을 수 있는 교육 콘텐츠 플랫폼 '윌라' 3개월 무료 이용권이 제공된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