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타브리드C¹², 꼭 기억해야 할 환절기 피부 관리 A to Z

인사이트사진 제공 = 비타브리드C¹²


[인사이트] 강유정 기자 = 환절기에 설상가상으로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마스크 착용까지, 각종 외부 자극에 노출되며 피부에 적신호가 켜졌다.


피부 진정과 저자극 스킨케어에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이 때, 꼭 기억해야할 환절기 피부 케어법에 대해 알아보자.


말끔한 세안을 위한 과도한 자극은 금물!


과도한 클렌징은 각질층을 비정상적으로 탈락시켜 더욱 두꺼운 각질을 만들어 내 되레 피부 컨디션을 악화시킬 수 있다. 따라서 체온과 비슷한 미지근한 물과 마일드한 약산성 클렌징 제품을 사용하는 것을 추천한다.


비타브리드C¹² '데일리-씨 밸런싱 폼 클렌저(120ml)'는 특허성분 비타브리드CG와 화이트 클렌징 성분을 함유해 피부 노폐물을 효과적으로 제거해 생기 있는 피부로 관리해 준다. 약산성 포뮬러가 피부 자극을 줄여주고, 건강한 피부 pH 밸런스 유지를 도와준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비타브리드C¹²


기본에 충실! 잊지말고 챙겨야할 보습 케어


일교차가 큰 환절기에는 급격한 환경변화로 피부 유수분 밸런스가 무너져 피부가 건조해지고 각종 피부 트러블을 일으킬 수 있기 때문에 충분한 보습이 중요하다.


세안을 마친 후 스킨케어 첫 단계에서는 피부가 민감해져 있는 상태기 때문에 고영양, 고기능성 제품보다 최소한의 유효 성분을 담은 보습제를 선택하는 것이 좋다.


칙칙해진 피부를 화사하게 밝혀주는 비타민C


비타민C는 피부의 잡티를 케어해 피부 톤을 개선시켜줄 뿐만 아니라 펩타이드 성분과 함께 사용 시 콜라겐 생성을 활성화해 피부 탄력을 향상시켜 보다 건강한 피부로 관리해 준다.


비타브리드C¹² '듀얼 드롭 세럼(30ml)'은 손상되기 쉬운 비타민C를 안정화시켜 피부 흡수력과 지속력을 높인 비타브리드CG가 함유돼 피부 톤을 맑고 투명하게 관리해 준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비타브리드C¹²


따스하게 내리쬐는 봄볕, 자외선 차단은 필수!


봄볕에 급증한 자외선은 피부 세포 노화를 가속화시키며 기미, 주근깨 등 색소 침착에 의한 잡티를 생성하기 때문에 꼼꼼하게 자외선 차단제를 발라 주는 것이 중요하다.


외출하기 최소 30분에서 1시간 전에는 발라 주는 것이 좋으며, 외출 후에는 휴대가 간편한 선 스틱, 선 쿠션 등 제품을 사용해 3~4시간 간격으로 덧발라 선 케어를 해주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피부 체력보충을 위한 충분한 숙면!


낮 동안 자극 받은 피부 세포는 숙면을 취할 동안 집중적으로 재생되기 때문에 규칙적이고 양질의 수면을 취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 피부에게도 편안하게 쉴 시간을 주는 것이 중요하다.


더불어 잠들기 전 30분~1시간 정도 간단한 스트레칭을 하면 숙면에 도움을 줄 뿐 아니라 운동을 하는 동안 체내의 쌓인 독소를 배출시켜 피부 컨디션 조절에 도움을 준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