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스바겐코리아, 11번가와 손잡고 업계 최초 장기 시승 프로그램 진행

인사이트사진 제공 = 폭스바겐코리아


[인사이트] 함철민 기자 = 폭스바겐코리아가 11번가와 함께 오는 22일부터 10월 말까지 폭스바겐 티구안을 최대 3박 4일간 충분히 체험할 수 있는 장기 시승 프로그램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기존 전시장에서 영업사원과 동승 하에 진행되는 30분 내외의 짧은 시승에서 벗어나, 고객들은 출퇴근 길이나 일상 생활 등 본인이 실제로 자주 이용하는 루트를 통해 차량을 자유롭게 비교 시승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다.


이번 장기 시승 프로그램은 주말, 공휴일, 연휴 기간 등 다양한 일정 선택이 가능하며, 11번가에서 장기 시승권 구매를 통해 진행된다.


가격은 15만원에서부터 이용이 가능하며, 장기 시승 프로그램 이용 후 티구안을 계약-출고 할 경우 11번가 시승권 결제 금액의 100%를 SK페이 포인트로 전액 지급해준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폭스바겐코리아


티구안 장기 시승권은 11번가 모바일을 통해 오는 22일 오전 10시부터 11번가 검색창에 '티구안 체험권'을 검색하면 구매할 수 있으며, 비대면 방식으로 원하는 일정을 선택해 간편하게 결제가 가능하다.


결제 이후 해피콜을 통해 시승 관련 구체적인 안내를 받을 수 있다. 시승은 오는 5월 1일부터 시작되며, 시승을 위한 픽업&딜리버리 서비스는 서울 지역 내에 한해 제공된다.


폭스바겐코리아는 11번가 내 레저·여행 상품 등과 연계해 장기 시승권 구매 고객이 여행 계획 시 참고할 수 있는 다양한 라이프스타일 상품전도 추가 구성할 계획이다.


한편 티구안은 지난 17일, 전세계 누적 판매대수 600만대를 돌파하며 폭스바겐 그룹에서 가장 성공적인 SUV이자 유럽에서 가장 많이 팔린 SUV로 등극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