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데기 안 해도 자연스러운 컬로 여리여리한 봄 여신미 연출하는 긴 머리 '바디펌'

인사이트Instagram 'deen_eunbi'


[인사이트] 천소진 기자 = 따스한 햇빛이 내리쬐는 화창한 봄이지만, 끝나지 않을 것 같은 사회적 거리 두기는 마음을 영 불편하게 한다.


가까운 집 앞에 나가 잠깐이라도 자유를 만끽하고 싶은데 이조차 허용되지 않다 보니 기분만 축축 처질 뿐이다.


이럴 때 최고의 기분 전환은 뭐니 뭐니 해도 역시 헤어 스타일 바꾸기 아니겠는가. 머리하기 좋은 계절인 만큼 색다른 변화로 다운된 기분을 업시켜보는 건 어떨까.


인사이트에코쟈뎅 공덕역_원장로만 / Instagram 'roman.stylebook'


인사이트Instagram 'jinwoo_d_hy'


큰마음 먹고 헤어샵을 방문하려는 이들에게 오늘은 자연스럽고 깔끔한 매력의 '바디펌'을 소개하도록 한다.


바디펌은 어깨 밑까지 딱 떨어지는 스타일로 긴 머리 여성들에게 찰떡같이 어울리는 게 특징이다.


웨이브를 굵게 넣어주기 때문에 봄바람이 불 때마다 살랑살랑 흩날리는 듯한 머리카락은 우아함을 한껏 살려준다.


걸을 때마다 머리가 찰랑찰랑 흔들려 봄과 어울리는 상큼한 여신미가 뿜어져 나와 지나가던 남자들이 한 번 더 뒤돌아볼 정도다.


인사이트에코쟈뎅 공덕역_원장로만 / Instagram 'roman.stylebook'


인사이트Instagram 'juno_md2'


바디펌을 시도하면 머리가 한결 풍성해져 볼살을 완벽 커버해주는 장점이 있다. 이로 인해 얼굴형이 전체적으로 갸름해 보여 여자들이 선호하는 펌 1순위로 꼽히기도 한다.


자연스럽게 흘러내리는 물결은 손질하는 데도 어렵지 않아 이것저것 사용할 필요 없이 손으로 몇 번 만져주기만 하면 된다.


또한 원하는 스타일을 자유자재로 연출할 수 있으니 진정한 봄 트랜드의 끝판왕이라고 할 수 있지 않겠는가.


수많은 펌 중에 내게 맞는 것이 무엇인지 아직 찾지 못했다면 이 기사가 당신에게 도움이 됐으리라 자부한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