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지엠, 2019년 임금교섭 극적 타결

인사이트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함철민 기자 = 한국지엠주식회사 노사가 도출한 '2019년 임금교섭' 잠정합의안이 조합원 찬반투표를 통해 14일 최종 가결됐다.


전체 조합원 중 총 7,233명이 투표, 이 중 53.4%(3,860명)이 찬성함으로써 2019년 임금교섭이 최종 마무리된 것이다.


한국지엠 노사는 지난해 10월 10일 중단됐던 2019년 임금협상을 지난 3월 5일에 재개해 5차례 교섭을 가졌다.


지난달 25일에 노사 상생을 위한 차량 인센티브 프로그램, 2018년 임단협 합의 기조에 따른 임금 동결 및 성과급 미지급 등을 주요 내용으로 하는 잠정합의안을 도출한 바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