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소상공인 대상 마케팅 지원한다

인사이트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신한은행은 신한카드와 함께 'One-shinhan' 협업의 일환으로 최근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을 위한 디지털 마케팅을 지원한다고 8일 밝혔다.


신한은행은 신한금융그룹과 거래하는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신한카드 '마이샵파트너' 서비스를 6월말까지 무상으로 제공한다.


신한은행 전 영업점과 신한카드 '마이샵파트너' 앱을 통해 신청이 가능한 신한카드 '마이샵파트너' 서비스는 2,200만 신한카드 고객의 빅데이터 분석을 바탕으로 방문 가능한 고객을 선정해 할인쿠폰을 제공하고, 고객에게 할인해 준 금액은 일정 한도로 신한카드가 가맹점 결제계좌를 통해 소상공인에게 보전해주는 마케팅 지원서비스다.


이를 통해 소상공인은 각 사업장에 적합한 마케팅을 직접 진행해 방문 고객을 유치할 수 있고, 방문 고객은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어 서로 상생할 수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