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태원 클라쓰' 조이서 분장하고 햄스터 표정까지 똑같이(?) 따라한 '밥이써' 문세윤

인사이트tvN '코미디 빅리그'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드라마 '이태원 클라쓰'의 남자 주인공 박새로이(박서준 분)로 변신했다가 '밥새로해'라는 뜻밖의 별명을 얻어간 개그맨 문세윤.


이번에는 여주인공 조이서(김다미 분)로 변신해 새로운 별명을 '득템'했다.


지난 5일 tvN '코미디 빅리그'에서는 리얼극장 초이스 코너에서는 인기리에 종영한 '이태원 클라쓰'의 한 장면을 연출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tvN '코미디 빅리그'


동료 개그맨들의 선택을 받아 양세찬은 박새로이 역을 맡았다. 그렇다면 여자 주인공 조이서는 누가 될 것인가.


모두의 기대가 쏠리던 그때 양세찬은 "문이서 어딨냐"며 찾기 시작했다.


잠시 후 문이서 즉 문세윤이 조이서 분장을 하고 나타났다.


인사이트tvN '코미디 빅리그'


문세윤은 드라마 속 조이서의 투톤 헤어를 완벽하게 따라해냈으며 김다미 특유의 햄스터 같은 표정까지 연출했다.


싱크로율은 꽤 높았지만 그의 육중한 몸매 덕에 조이서 대신 '밥이써'가 더욱 어울린다는 반응이 줄을 이었다.


'밥이써'로 변신한 문세윤의 비주얼을 아래 영상에서 직접 만나보자.


Naver TV '코미디빅리그'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