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우성, 오늘(5일) 오전 '부친상' 당했다···"슬픔 속에 장례 준비 중"

배우 정우성이 8일 오후 경기도 부천시 상동 홈플러스에서 열린 팬사인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배우 정우성이 오늘(5일) 새벽 부친상을 당했다.


5일 뉴스1은 정우성의 부친은 이날 오전 별세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정우성의 부친은 고령에 노환으로 사망했으며, 정우성은 유가족과 함께 슬픔 속에서 장례를 준비하고 있다.


정우성은 남아있는 스케줄을 정리 중이다.


배우 정우성이 8일 오후 경기도 부천시 상동 홈플러스에서 열린 팬사인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배우 정우성이 8일 오후 경기도 부천시 상동 홈플러스에서 열린 팬사인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그는 직접 연출을 맡은 영화 '보호자'를 촬영을 마친 후 아버지의 사망 소식을 접한 것으로 확인됐다.


빈소는 서울의 한 병원에 차려지며, 발인은 7일 오전에 진행된다.


한편, 정우성이 연출은 맡은 영화 '보호자'는 자신에게 남은 단 한 사람을 지키기 위해 처절한 사투를 그리는 이야기다.


해당 영화에는 연출을 맡은 정우성 외에도 김남길과 박성웅이 출연한다.


'보호자'는 올해 안에 개봉될 예정이다.


배우 정우성이 6일 오전 서울시 용산구 섹션 에이에서 열린 위스키 브랜드 '발렌타인' 싱글 몰트 캠페인 'Wanna meet a Single?' 론칭 행사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배우 정우성이 6일 오전 서울시 용산구 섹션 에이에서 열린 위스키 브랜드 '발렌타인' 싱글 몰트 캠페인 'Wanna meet a Single?' 론칭 행사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배우 정우성이 6일 오전 서울시 용산구 섹션 에이에서 열린 위스키 브랜드 '발렌타인' 싱글 몰트 캠페인 'Wanna meet a Single?' 론칭 행사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