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자헛, 대구 의료진∙자원봉사자에게 '피자 1,000판' 기부

인사이트사진 제공 = 피자헛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피자헛이 코로나19로 분투하고 있는 대구지역 의료진 및 자원봉사자를 위해 피자 1,000판을 기부한다고 26일 밝혔다.


기부는 대구에 위치한 9개 상급병원에 피자를 전달하는 방식으로 이뤄지며 다음 달 4월 9일까지 10회에 걸쳐 진행된다. 대상 병원은 대구파티마, 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 경북대학교병원, 영남대학교병원, 보훈병원, 근로복지공단대구병원, 대구의료원, 동산병원, 하양국군대구병원이다.


이번 기부에는 피자헛 본사뿐만 아니라 대구지역에 위치한 피자헛 가맹점 14곳이 힘을 모았다. 참가 가맹점은 대구감삼점, 대구성당점, 대구안심점, 대구칠곡본점, 대구침산점, 대구현풍점, 대구황금역점, 복현점, 상인역2호점, 상서계명대점, 수성2호점, 시지광장점, 영대병원점, 경산점 총 14곳이다.


제공하는 피자는 피자헛의 인기 메뉴인 '리치골드 불고기 피자'로 포장 박스에 "힘내라 대구", "고생하시는 의료진 감사합니다" 등 감사와 격려를 전하는 메시지를 부착해 함께 전달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