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진단키트 지원 요청한 트럼프 덕에 역대 '최고' 주가 달성한 씨젠

인사이트사진 제공 = 씨젠


[인사이트] 홍지현 기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문재인 대통령에게 코로나19 진단키트 지원을 요청했다는 소식에 유전자 기반 진단시약 개발 및 제조업체 씨젠의 주가가 급등했다.


지난 25일 문재인 대통령은 진단시약 긴급사용 승인 기업 씨젠에 방문해 "트럼프 대통령도 진단키드 등 방역 물품들을 긴급히 지원해달라는 요청을 해왔다"고 전했다.


이날 문 대통령은 진단시약 업계 대표들과 간담회를 가졌다. 긴급사용 승인을 받은 코젠바이오텍 남용석 대표, 씨젠 천종윤 대표, 솔젠트 유재형 대표, SD바이오센서 이효근 대표, 바이오세움 임현순 대표가 참석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뉴스1


이와 같은 소식에 씨젠은 전날 대비 가격 제한 폭 29.94%까지 뛰어오른 8만 8100원에 마감했다.


씨젠은 2010년 상장한 이후 역대 최고가를 달성했다. 주가 급등과 함께 코스닥 내 시가총액 3위로 등극했다.


문 대통령은 서울 송파구 씨젠 사옥을 찾은 자리에서 전날 트럼프 대통령과 코로나19 대책을 논의한 통화를 언급하며 "정부가 (진단시약) 수출을 적극 지원할 것이다"고 전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문 대통령은 "이미 많은 물량을 해외로 수출하여 세계 각국의 방역에 기여를 하고 있다. 씨젠의 경우에는 수출의 비중이 95%에 달한다고 들었다"며 "우리 경제에도 힘을 보태고 있다"고 했다.


씨젠은 국내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처음 발생한 1월 20일 이후 이날까지 주가가 180% 넘게 급등했다.


한편 씨젠이 출시한 코로나19 진단시약(AllplexTM 2019-nCoV Assay)은 다수의 국내외 검진기관 등에 원활히 공급되고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