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카페이 적용된 '올 뉴 아반떼' 사전계약 실시한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현대자동차


[인사이트] 함철민 기자 = 현대자동차는 다음 달 7일 출시를 앞둔 '올 뉴 아반떼'의 주요 사양, 가격대를 공개하고 25일 사전계약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올 뉴 아반떼는 2015년 6세대 출시 이후 5년 만에 돌아온 현대차 글로벌 베스트셀링카로 혁신적이고 스포티한 디자인, 3세대 신규 플랫폼으로 향상된 안전성, 실내공간, 연비 효율, 차급을 뛰어넘는 최신 스마트 안전 편의사양이 집약된 상품성이 특징이다.


판매 가격은 가솔린 모델 1,531~2,422만원, LPi(일반판매용) 모델 1,809~2,197만원의 범위에서 책정된다. (※ 개별소비세 1.5% 기준)


현대차는 다음 달 7일 12시 개발을 주도한 젊은 연구원들이 아반떼를 소개하는 '올 뉴 아반떼 디지털 언박싱' 영상을 현대차 홈페이지 및 유튜브를 통해 공개하고 본격 판매에 돌입할 예정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사진 제공 = 현대자동차


스마트스트림 가솔린 1.6 MPi, 1.6 LPi 총 2개의 엔진 라인업으로 운영되며, 1.6 하이브리드 모델과 1.6 터보 N라인은 향후 국내 출시 예정이다. 


현대차 최초로 적용된 현대 카페이는 더욱 스마트해진 올 뉴 아반떼의 대표 신기술이다.


현대차는 올 뉴 아반떼 사전계약 고객 대상으로 다양한 이벤트를 실시한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현대자동차


추첨을 통해 총 100명에게 현대 디지털 키, 파노라마 디스플레이를 포함한 인포테인먼트 시스템과 현대 스마트센스의 선택 사양 무상 장착 서비스를 제공한다. (※당첨자 개별 연락 예정)


사전계약 고객 전원에게는 출고 후 3개월 이내 3,000km·5,000km·7,000km 이상 주행거리 달성 시 주행거리 구간별 특별 정비 쿠폰도 제공한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