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J셀카, 3월 중고차 내차팔기 대표시세 공개...QM3 시세 올라

인사이트사진 제공 = AJ셀카


[인사이트] 함철민 기자 = AJ셀카가 공개한 3월 중고차 내차팔기 대표시세 데이터에 따르면, 국내 시장에서 소형 SUV 원조격인 르노삼성 QM3의 시세가 11% 증가해 상승폭이 가장 높은 모델로 나타났다.


내차팔기는 판매차량의 번호와 연락처만 등록하면 차량점검, 온라인경쟁입찰, 차량대금 및 탁송까지 AJ셀카가 고객을 방문해 중고차 판매의 모든 과정을 중개해주는 서비스로, 내차팔기 대표시세는 내차팔기로 판매가 된 차량들의 데이터를 활용해 거래량이 가장 높은 상위 20개의 모델의 평균 시세를 뽑은 것이다.


AJ셀카는 고객들이 더욱 합리적이고 만족스러운 중고차 거래를 할 수 있도록 도움이 될만한 지표를 제공하고자 이 데이터를 매월 공개하고 있다.


사실 중고차 시장에서 소형 SUV 인기로 인한 변화는 작년에 이미 감지됐었다. 지난해부터 소형 SUV가 인기를 얻으며 준·중형 SUV시세와 수요가 하락하기 시작한 것이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AJ셀카


올 3월 르노삼성에서 기존 소형 SUV QM3와 세단인 SM3를 결합한 새로운 형태의 모델 'XM3'가 출시되면서 시세 상승에 영향을 끼쳤다는 분석도 있다.


보통 새로운 후속 모델의 출시로 기존 모델이 단종되는 경우 중고차의 시세가 상승하게 되는데, QM3의 후속모델은 여전히 없는 상태인데 새 모델이 QM3를 닮은 소형·쿠페형 SUV이기 때문에 단종 모델과 같은 시세 상승 효과를 누릴 수 있다는 것이다.


이어 높은 시세 상승을 기록한 것은 지난 달에 이어 중,대형 패밀리 세단으로 집계됐다. 현대 EQ900은 7%, 현대 LF 쏘나타와 K5 2세대는 각각 6%의 상승을 기록했다. 


AJ셀카 관계자는 "중고차 시장에서는 3~5년 연식의 차들의 거래비중이 높다 보니 새로운 인기 모델에 대한 수요를 바로 확인하기는 어렵지만, 기존 인기가 높은 모델의 수요 감소 등 사전에 변화된 트렌드를 감지할 수 있는 신호가 분명 존재하기 때문에 차 판매 계획이 있는 고객이라면 신차와 중고차 시장의 이슈들을 잘 살펴보는 것이 도움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