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혹적인 말린 장미 컬러로 칙칙한 쌩얼 환하게 밝혀주는 '나스 에로틱 어드벤처'

인사이트weibo


[인사이트] 강유정 기자 = 코로나19의 대유행으로 마스크 없이는 밖에 나가기 어려운 요즘, 베이스 메이크업을 포기하는 이들이 늘고 있다.


마스크가 얼굴에 닿으면서 애써 공들여 한 베이스 메이크업이 다 지워지기도 하고 피부가 숨을 쉬지 못해 뾰루지가 생기거나 빨갛게 일어나기 때문이다.


하지만 아예 화장하지 않자니 마스크를 벗어야 할 때 난감하기만 하다.


이런 이들을 위해 입술에 쓱쓱 가볍게 발라주기만 하면 피부를 환하게 밝혀줘 쌩얼에도 바르기 딱 좋은 립스틱을 소개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weibo


최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에서는 색조 장인이라 불리는 나스에서 출시한 '립스틱 에로틱 어드벤처' 사진이 속속 올라오며 코덕들의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나스 특유의 매트한 블랙 스퀘어 케이스의 뚜껑을 열면 나스 로고가 음각으로 새겨진 짙은 장미컬러의 립스틱이 모습을 드러낸다.


'쌩얼에 바르기에 너무 진한 컬러가 아닐까?' 하는 의문이 들 수 있겠지만 이를 사용해본 이들에 따르면 오히려 찰떡같이 어울린다고.


뻑뻑하지 않고 부드러운 발림성에 가벼운 질감으로 몇 번 레이어드해서 발라줘도 입술이 편안하고 매트 립스틱답게 지속력도 뛰어나다.


인사이트weibo


인사이트小红书


'에로틱 어드벤처'라는 이름처럼 오묘하고 매혹적인 로즈 레드 컬러로 피부를 형광등 켜진 듯 환하게 밝혀줘 평소 칙칙한 피부가 콤플렉스였던 이들에게도 잘 어울리는 컬러다.


한두 번 입술에 쓱 그어주고 살살 그러데이션 해주면 말린 장미 컬러로 내 입술인 듯 자연스럽게 연출할 수 있고 진하게 여러 번 발색해주면 섹시하면서도 지적인 룩으로 연출할 수 있다고.


올봄 자연스러운 장밋빛 컬러로 분위기 여신이 되고 싶다면 나스 에로틱 어드벤처 컬러에 도전해보는 것은 어떨까.


인사이트


인사이트小红书


인사이트weibo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