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스바겐, 2020년형 티구안 2.0 TDI 4모션 프레스티지 인도 개시

인사이트사진 제공 = 폭스바겐코리아


[인사이트] 함철민 기자 = 폭스바겐코리아가 2020년형 티구안의 사륜구동 모델인 4모션 프레스티지의 본격 인도를 개시하고, 티구안 라인업을 강화한다.


폭스바겐코리아는 보다 다이내믹한 드라이빙을 원하는 준중형 SUV 고객들의 니즈를 충족시키기 위해 사륜구동 모델인 2020년형 티구안 2.0 TDI 4모션 프레스티지를 선보인다. 


이로써 폭스바겐은 두 가지 전륜구동 모델인 2.0 TDI 프리미엄과 2.0 TDI 프레스티지, 그리고 사륜구동 모델인 2.0 TDI 4모션 프레스티지 등 총 3가지 트림의 티구안 라인업으로 수입차 시장의 대중화라는 목표에 한 걸음 더 다가서게 됐다.


2020년형 티구안 4모션 프레스티지에는 사륜구동 모델에만 적용되는 '4모션 액티브 컨트롤'과 폭스바겐의 차세대 '액티브 인포 디스플레이'가 탑재된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폭스바겐코리아


'4모션 액티브 컨트롤'은 중앙 콘솔에 위치한 버튼을 통해 온로드, 오프로드, 오프로드 인디비주얼, 스노우 드라이빙 모드 등 총 4가지의 주행모드 선택이 가능하며, 주행모드에 따라 다양한 노면 환경에 대응할 수 있는 최적의 드라이빙 경험을 선사한다.


한편 폭스바겐코리아는 정부의 자동차 개별소비세 인하조치 연장에 따라 현재 판매 중인 전 차종의 가격을 인하했다. 


이에 따른 2020년형 티구안의 판매 가격은 프리미엄 모델이 132만 1천원 인하된 4,117만 9천원, 프레스티지 모델이 138만 7천원 인하된 4,411만 3천원이며, 이번에 도입된 2020년형 4모션 프레스티지의 경우 143만원 인하된 4,757만원이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