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 가족 장 건강 지킴이 식물성 유산균 'BYO'라인업 한층 강화

인사이트사진 제공 = CJ제일제당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CJ제일제당이 유산균 전문 브랜드 'BYO'의 라인업을 확대하며 유산균 시장 공략을 강화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출시한 제품은 'BYO 60억 생유산균', 'BYO 10억 생유산균' 등의 유산균 2종과 유익균의 증식을 도와주는 'BYO 프리바이오틱스' 등 모두 3종류다. 유산균 시장의 세분화된 니즈를 반영해 선택의 폭을 넓혔다.


가격은 각각 'BYO 60억 생유산균' 34,990원(60일분), 'BYO 10억 생유산균' 8,980원~10,980원(30일분), 'BYO 프리바이오틱스' 25,980원(60일분)이다.


특허를 받은 장 유산균 CJLP243은CJ제일제당의 60년 발효기술을 바탕으로 개발된 한식 발효식품 유래 식물성 유산균으로, 위산을 견디고 장 끝까지 살아남는 강한 생존력을 가졌다.


여기에 '4중 코팅 기술'로 유산균에 보호막을 만들어 한 층 생명력을 향상시켰으며, 유해균은 억제하고 유익균은 활성화하는 효과가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