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캐피탈, 한국GM과 '만원의 행복' 할부 프로그램 시행

인사이트사진 제공 = 하나금융그룹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하나금융그룹 계열사 하나캐피탈은 한국지엠(GM)과 함께 '만원의 행복' 할부 프로그램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만원의 행복' 할부 프로그램은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경기 침체로 차량 구매에 어려움을 겪는 손님을 지원하기 위한 프로그램이다.


한국GM의 스파크, 말리부, 트랙스 3개 차종 구매 시 차량 가격의 10% 선수금을 내면 첫 1년간은 월 1만원씩만 납입하고 그 후 36개월 할부 납입 하는 방식으로 초기 차량 구매에 따른 금융 비용 부담을 줄였다.


'만원의 행복' 할부 프로그램 이외의 혜택을 원하는 손님에게는 무이자 할부 프로그램 및 할부와 추가 혜택이 결합된 콤보 할부 프로그램 등을 지원해 비용 부담 없이 손쉽게 차량구매가 가능하게 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