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대급으로 고급스러운 제네시스 신형 'G80' 공개되자 외국인들이 보인 반응

인사이트제네시스 홈페이지


[인사이트] 고명훈 기자 = "BMW, 아우디, 벤츠와 맞설 만 하다", "말도 안 되게 멋지다"


현대자동차의 재네시스 3세대 G80 디자인이 소개되자 잇따라 나온 미국 언론의 감탄이다.


지난 5일 제네시스는 홈페이지를 통해 신형 G80 ‘The All-new G80’의 이미지를 공개한 바 있다.


이어 어제(10일) 현대차는 HMG 저널을 통해 G80 디자인에 대한 미국 언론의 반응을 소개했다. 


인사이트제네시스 홈페이지


미국 자동차 전문 매체 카앤드라이버(Car and Driver)는 "브랜드의 특징인 오각형 그릴과 헤드램프를 결합한 과감한 스타일을 바탕으로 럭셔리 시장을 공략할 것으로 보인다"고 전망했다.


G80는 후륜구동 세단의 비율을 바탕으로, 쿠페와 같은 매끄러운 루프라인을 더했다. 클래식카를 연상시키는 '파라볼릭 라인'과 볼륨감을 강조한 '애슬래틱 파워 라인이 특징이다.


이에 대해 모터트렌드(Motortrend)는 "G90보다 좀 더 짧은 차체로 인해 어깨선이 더욱 잘 드러난다"며 "새로운 패스트백 디자인 또한 G80에 정말 잘 어울린다"고 언급했다.


또한 미국 유명 자동차 매체 로드앤트랙(Roadandtrack)에서는 "제네시스 브랜드의 새롭고 멋진 디자인 언어를 통해 BMW 5시리즈, 아우디 A6, 메르세데스-벤츠 E-클래스 등과 경쟁하려 한다"고 호평하며 세계적인 자동차를 만드는 독일 3사와의 경쟁성을 제시했다.


인사이트제네시스 홈페이지


잘롭닉(Jalopnik)이 이 차를 보고 낸 기사 제목은 '말도 안 되게 멋진 신형 제네시스 G80'이다.


해당 매체는 "G80의 두 줄 테마는 아름다운 뒷모습으로도 이어진다"고 설명하며 새로운 디자인은 전체적으로 이전보다 부드러우며 곡선미가 있고 훨씬 유기적인 느낌을 준다"고 언급했다.


전반적으로 신형 G80의 디자인에 대해 칭찬을 아끼지 않고 있는 해외 언론들이다.


11일 업계에 따르면 신형 G80은 다음 달 출시를 앞두고 있다.


G80은 2008년 제네시스라는 이름으로 데뷔한 럭셔리 세단이다. 2008년 1세대, 2013년 2세대 모델을 거쳐 이번에 3세대 모델로 새롭게 태어났다.


인사이트제네시스 홈페이지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