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 홍대에 '힘내라 대한민국' 대국민 응원 멧지 선보여

인사이트사진 제공 = 하나은행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하나은행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국민들의 마음을 하나로 모으고 응원하기 위해 서울 을지로 본점과 홍대 H-PULSE 랜드마크 건물에 '대국민 응원의 빛'을 밝혔다.


6일부터 하나은행 을지로 본점과 홍대 정문 앞 밀레니엄-Z세대의 열린 문화공간으로 주목받는 H-PULSE 건물 외벽에는 미디어 파사드 기법의 '힘내라 대한민국'응원 메시지가 매일 오후 6시부터 9시까지 불을 밝히고 있다.


하나은행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해 고통받는 국민들의 마음을 하나로 모으기 위해 대한민국 응원의 빛을 밝혔다"며 "위기 극복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는 대한민국 의료진, 공무원들에게 힘이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하나은행


한편, 하나은행은 손님과 직원의 안전을 위해 대구·경북지역 전 영업점 창구에 아크릴파티션을 설치 운영하여 코로나19 확산 제어에 동참하고 있다.


아울러, 하나은행은 전 영업점에 '코로나19 금융지원 전담창구'를 운영중으로 코로나19로 인해 피해를 본 중견·중소기업·개인사업자에 대해 4,000억원 한도 내에서 업체당 최대 5억원까지 긴급 경영안정 자금을 지원하고 있으며 기존 대출의 만기 및 분할상환 도래 시 원금상환 없이 최장 1년까지 상환을 유예하며, 최대 1.3%P의 금리 감면도 지원하고 있다.


또한 피해가 극심한 대구·경북지역의 비대면 채널 수수료를 면제해 손님의 금융 편의를 제공 중으로 ATM기 등 자동화 기기에서의 이체·출금 수수료와 개인·기업의 인터넷, 모바일, 폰뱅킹 등 전체 비대면 채널의 이체 수수료를 면제하고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