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합 문화체험 공간 '캐딜락 하우스 서울' 리뉴얼해 찾아왔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캐딜락


[인사이트] 함철민 기자 = 캐딜락이 새로운 복합 문화체험 공간 캐딜락 하우스 서울을 지난 9일, 새로 단장해 오픈했다고 밝혔다.


캐딜락 하우스는 2016년 패션, 문화의 상징과도 같은 뉴욕 소호에 처음 개장해 전 세계 자동차 팬은 물론 예술, 패션 트랜드 세터들의 주목을 받으며 새로운 뉴욕 문화중심지로 자리매김했다.


2017년에는 '캐딜락 하우스 서울'이 아시아 최초로 대한민국 문화와 패션 트랜드의 중심지인 서울 강남구 논현동에 오픈하며 신개념 복합문화체험 공간으로 다양한 초청 프로그램을 선보이며 방문객들에게 높은 호응을 끌어내 왔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캐딜락


이번 새롭게 리뉴얼된 캐딜락 하우스는 100년이 넘는 캐딜락 브랜드의 변천된 세계관부터 미래 기술 발전상까지 경험해 볼 수 있는 다채로운 공간 구성을 통해 고객들에게 캐딜락 브랜드의 철학과 아이덴티티를 동시에 경험해 볼 수 있도록 했다.


특히 캐딜락의 헤리티지를 한눈에 볼 수 있는 2층 공간은 실제 클래식 카인 1950 캐딜락 시리즈 62 쿱 드빌 전시와 함께 연도별 클래식 다이캐스트, 엘비스 프레슬리가 사랑했던 핑크 엘도라도 개조 소파 등을 전시해 시대별 히스토리를 전달함으로써 캐딜락과 함께 그 시대를 여행하는 듯한 느낌의 전시 공간으로 구성됐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캐딜락


이 밖에도 캐딜락 대표 차종인 에스컬레이드 전시와 더불어 혁신적인 기술과 차별화된 디자인이 담긴 콘셉트카, 미래 전기차 관련 자료 등을 통해 캐딜락의 현재부터 새롭게 태어날 캐딜락의 미래까지 경험해 볼 수 있도록 했다.


한편 캐딜락 하우스 서울은 이번 코로나19 확산을 예방하고자 마스크 및 손 소독제를 비치하고 있으며, 전시장 내·외부와 전시 차량을 소독하는 등 사전 예방 조치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