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로 힘든 의료진들에게 '공짜' 싸이버거 4500개 지원한 '맘스터치'

인사이트휠렛 / 사진=인사이트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맘스터치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들을 위해 발 벗고 나섰다.


대구경북지역 의료진과 자원봉사자들에게 총 2억 2천만 원 상당의 맘스터치 제품을 기부하기로 한 것이다.


최근 맘스터치에 따르면 지난 5일부터 이달 내 대구의료원에 싸이버거를 주당 2회차씩 총 4천 개 지급했다.


오는 11일에는 경북대병원에 싸이버거 500개를 전달할 예정이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맘스터치


대구시 재난안전대책본부, 대한적십자사 대구 지사에는 간편식 대중 삼계탕 3만여 개를 지원할 예정이다.


이외에도 "대구경북 지역에서 수고해 주시는 분들을 위한 기부물품을 추가적으로 마련할 예정"이라고 맘스터치 관계자는 전했다.


어려운 상황에서 가진 것을 나누는 이 같은 선행에 누리꾼들은 훈훈하다는 반응이다.


일부에서는 "소식을 듣고 맘스터치 주문했다", "앞으로 버거 먹고 싶을 때마다 여기서만 시킬 것"이라며 응원의 목소리를 보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해마로푸드서비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