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잼폰' 출시, 부모 안심과 자녀 학업 다 잡는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SK텔레콤


[인사이트] 박아영 기자 = '아이의 안전 확인은 하고 싶지만, 스마트폰 중독은 걱정된다' 초등학교 입학 자녀를 둔 부모들의 공통된 고민이다.


SK텔레콤은 자체 기획한 어린이 전용 스마트폰 '잼(ZEM)폰'을 온∙오프라인에서 판매한다고 밝혔다.


'잼폰'은 실시간 자녀 위치 확인이 가능하며 웹서핑, 앱스토어 접근은 차단하고 방수기능과 강한 내구성을 갖춘 '초경량' 키즈폰이다.


출고가는 25만 3천 원, 공시지원금은 전 요금제 동일하게 10만 원으로 15만 3천 원에 구매할 수 있다.


SK텔레콤 공식 온라인샵 T월드 다이렉트를 통해 구매 한 고객 중 선착순 200명에게 'T기프트'와 '카카오 프렌즈 스피커'를 선물하는 출시 이벤트도 펼친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