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치료제 임상 승인 받은 이뮨메드, 확진자에 단체 투약 진행 예정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 홍지현 기자 = 이뮨메드가 코로나19 치료제 임상시험 승인을 받고 2상 임상 시험을 위한 단체 환자 투약을 진행할 예정이다. 


지난 21일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이뮨메드 코로나19 치료목적사용 임상시험을 승인했다.


식약처가 승인한 임상시험 치료제는 'HzVSFv13주'다. 


앞서 지난 2018년 건강한 남성 시험대상자를 대상으로 'HzVSFv13주' 정맥투여 후 안전성과 내약성, 약동학적 특성을 평가하기 위해 임상 1상을 진행한 바 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이뮨메드는 임상 1상 시험을 마무리 했으며 2상 임상 시험과 함께 코로나19 확진자에게 개별 투약 가능한 상태다. 


현재 임상 2상 시험을 통해 단체 환자에 투약을 허가 받은 상태로 치료제에 대한 효능과 안정성 연구를 진행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