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당에서도 '코로나19' 첫 확진자 발생...25세 남성

인사이트성남시 홈페이지


[인사이트] 박아영 기자 = 경기도 성남에서도 코로나19(우한 폐렴) 확진자가 나왔다.


25일 성남시는 25일 분당구 야탑동에 사는 25세 남성이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이 남성은 대구 신천지교회 신도로, 질병보건통합관리시스템을 통해 전날 오후 5시경 신원과 주소지가 통보돼 진단검사가 실시됐다.


이후 검사 결과 양성이 나와, 바로 고양 명지병원 음압병실로 옮겨져 격리 치료를 받고 있다.


인사이트성남시청 / 성남시 홈페이지


시는 확진자가 성남종합버스터미널에서 버스를 타고 대구로 간 것을 확인했다.


이에 따라 자택과 성남종합버스터미널에 대한 긴급 방역을 하고 있다.


또한 확진자 가족도 검사 중이며 추가 동선과 접촉자를 구체적으로 파악 중이다.


한편 25일 오전 기준 코로나19 확진자는 총 893명이고 사망자는 8명이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