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서준, '코로나19' 퍼져 힘든 대구에 '1억' 기부

인사이트tvN ‘김비서가 왜 그럴까’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배우 박서준이 '코로나19'와 힘겨운 싸움을 하고 있는 대구에 도움의 손길을 건넸다. 


22일 박서준은 '코로나19' 관련 성금 1억원을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했다.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따르면 박서준은 환자 치료에 필요한 음압 병동 및 이동식 음압기가 부족하다는 보도를 접하고 기부를 결심했다. 


인사이트어썸이엔티


박서준은 치료에 필요한 기기 등을 구입하는 데 보탬이 되고 싶다는 뜻을 전했다는 후문이다. 


그의 선행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박서준은 지난해 4월 강원산불 피해 주민을 위해 1억원을 기부하는 등 나눔 실천에 앞장서고 있다.


해당 소식을 접한 누리꾼은 "박서준 인성까지 멋지다", "너무 훈훈한 소식이다" 등 뜨거운 반응을 쏟아내고 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한편 22일 오후 5시 질본 발표 기준 국내 확진자는 총 433명이다.


보건당국은 코로나19 예방책으로 손 씻기 및 마스크 사용 등을 권고했고, 증상이 의심되면 즉시 질병관리본부 콜센터(1339) 혹은 보건소에 연락할 것을 당부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