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G, '릴(lil)' 신제품 '핏 아이싱' 선보여

인사이트사진 제공 = KT&G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KT&G가 궐련형 전자담배 '릴 플러스'와 '릴 미니'의 전용 스틱 신제품 '핏 아이싱(Fiit ICE+ING)'을 19일 전국 편의점 43,000여 개소에서 동시에 출시한다고 밝혔다.


'핏 아이싱'은 보다 시원한 맛을 원하는 소비자들을 위해 개발되었으며, 캡슐 없이도 강력한 상쾌함이 끝까지 유지되는 제품이다. 'ICE+ING'를 결합한 말로 '끝까지 지속되는 상쾌함'이란 의미를 전달한다. 또한, 패키지 디자인도 블루 색상과 크리스털 질감 처리를 통해 제품 특징을 표현했다.


KT&G의 릴 시리즈는 출시 1년 만에 100만대 판매를 기록하고, 지난 1월에는 누적 판매량 200만대를 돌파하며 국내 시장에서 큰 호응을 이어가고 있다.


'핏 아이싱'의 판매가격은 갑당 4,500원이며, 이번 신제품 출시로 전용 스틱 '핏(Fiit)'의 제품군은 총 8종으로 확대됐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