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밀접접촉자 나온 SK하이닉스 '이천 교육장' 폐쇄

인사이트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홍지현 기자 = SK하이닉스의 신입사원 중 코로나19 밀접 접촉자가 발견돼 이천사업장 건물을 폐쇄했다.


19일 SK하이닉스는 이날 이천사업장에 있는 SK하이닉스 교육장 유니버시티(SKHU) 건물과 사내병원을 폐쇄하고 방역 조치했다고 전했다.


지난주 입사한 신입직원 중 한 명이 대구에서 발생한 코로나19 확진자 한 명과 밀접접촉자로 구분되었기 때문이다.


SK하이닉스는 보건당국으로부터 이 사실에 대한 연락을 받고 회사 지침대로 교육을 함께 받던 신입 직원 280여명을 자가격리 조치했다고 밝혔다. 


이와 별도로 생산직 교육생 한 명이 감기 증세가 있어 사내병원을 찾았으나, 폐렴 증세를 보여 이천의료원에서 검사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SK하이닉스


곧바로 SK하이닉스는 교육장과 사내 1층 병원을 방역 및 폐쇄했지만 실제 공장 내부에는 출입하지 않아 다행히 공장 폐쇄로까지는 이어지지 않았다고 전했다.


SK하이닉스 관계자는 "교육생이 한 반에 30여 명인데 회사 방침에 따라 선제적 조치를 내려 280여 명 모두 자가 격리 지침을 내렸다. 이천 공장 가동에는 지장이 없는 상태다"라고 설명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