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광수, '교통사고'로 다리 다쳐 오늘(18일)수술···"당분간 '런닝맨' 불참한다"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배우 이광수가 교통사고를 당해 당분간 SBS '런닝맨' 불참한다.


18일 스포츠조선은 이광수가 지난 15일 교통사고를 당해 발목을 다쳤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이광수는 금일 오후 발목 수술을 받을 예정이다.


다행히 다른 곳에 큰 부상은 입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원래 화요일인 오늘(18일)은 '런닝맨' 촬영이었으나, 그는 부상으로 녹화에 참여하지 못하게 됐다.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방송 관계자는 "부상으로 인해 당분간 '런닝맨' 촬영에 함께 하지 못할 것으로 보인다. 일단 수술과 회복이 우선이기 때문에 회복을 지켜본 후 촬영 합류 시점을 결정할 것"이라고 전했다.


킹콩엔터엔먼트 측 관계자는 "지난 주 교통사고를 당한 것이 맞다. 하지만 다행히 큰 부상은 아니다"라며 걱정하는 팬들의 마음을 다독였다.


한편, 이광수는 드라마와 영화, 예능 분야를 오가며 종횡무진 활약하고 있다.


SBS '런닝맨'에서 웃음을 담당하고 있는 그는 올해 '싱크홀'이라는 재난 영화 개봉을 앞두고 있다.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