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자동차, 차 구매부터 매각까지 책임지는 구매 프로그램 '스위치 온' 출시

인사이트사진 제공 = 기아자동차


[인사이트] 함철민 기자 = 기아자동차가 전기차 구매부터 차량 충전, 중고차 매각까지 카 라이프(Car Life) 전체를 책임지는 구매 프로그램 '스위치 온(Switch On)'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스위치 온' 프로그램은 2월 한 달간 기아자동차 니로 EV와 쏘울 부스터 EV를 출고하는 개인 고객을 대상으로 저금리 할부, 충전비 지원, 중고차 가격 보장 등의 혜택을 제공하는 프로그램이다.


기아차는 전기차 보조금 축소로 인한 고객 부담을 줄이는 한편, 2025년까지 전기차 사업 체제로 전환하고 전기차의 대중화를 선도하겠다는 기아자동차의 중장기 전략 '플랜 S(Plan S)'의 일환으로 이 같은 프로그램을 마련하게 됐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먼저, 기아차는 2월 현대카드 M 계열 카드를 통해 기아자동차 니로 EV, 쏘울 부스터 EV를 할부로 구매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할부 기간(12/24/36개월)에 따라 정상 할부 금리(4.0%) 대비 1.1~2.2%P 낮은 금리를 제공하는 '전기차 스마트 할부 특별 금리'를 실시한다.


이어, 기아차는 멤버십 카드와 신용카드 기능을 합친 '기아 레드 멤버스 전기차 신용카드'를 통해 고객들이 전기차를 충전할 때 전국 어디서나 요금을 할인받을 수 있는 특별한 혜택을 제공한다. (카드 이용 실적 따라 차등 할인 적용, 2020년 특별 프로모션 기간 카드 이용 50만 원 이상 시 월 최대 1.5만 원 / 100만 원 이상 시 월 최대 3만 원 할인, 향후 할인 금액은 변동될 수 있음)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나아가 전기차 신용카드로 기아차 전기차를 구매할 경우 1.5% M 포인트 적립, 세이브-오토 이용 및 해당 카드로 200만 원 이상 결제 시 2만 레드포인트 추가 적립, 전국 가맹점 0.5% M포인트 적립, 기아 레드멤버스 제휴처 0.5% 레드포인트 추가 적립 등의 혜택도 제공된다.


끝으로, 기아차는 니로 EV, 쏘울 부스터 EV 신차 구매 후 2년 초과 3년 이하 기간 내에 기아자동차 신차를 재구매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기존 보유 차량의 잔존가치를 보장해주는 '전기차 중고차 가격 보장' 혜택도 제공한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