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출시 예정인 전기 스포츠카 '제네시스 에센시아'의 역대급 비주얼

인사이트사진 제공 = 제네시스


[인사이트] 천소진 기자 = 현대자동차의 프리미엄 브랜드 '제네시스'가 공개했던 전기차 기반 콘셉트카 '에센시아 콘셉트'가 역대급 비주얼로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최근 자동차 전문 매체 탑 스피드는 어윈 라파엘(Erwin Raphael) 제네시스 미국 총괄 매니저가 모터 트렌드와의 인터뷰를 통해 '에센시아 콘셉트' 생산 계획을 밝혔다고 전했다.


인터뷰에서 라파엘 매니저는 구체적인 출시 시기와 가격을 밝히지는 않았지만, 맨프레드 피츠제럴드(Manfred Fitzgerald) 제네시스 글로벌 총괄에 따르면 에센시아 콘셉트는 오는 2021년 혹은 2022년 양산에 들어갈 계획이다.


에센시아 콘셉트는 제네시스가 지난해 3월 미국 뉴욕 제이콥 재비츠 센터에서 열린 '2018 뉴욕 국제 오토쇼'에서 공개한 전기차 기반 콘셉트카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제네시스


제네시스 최초의 EV 2도어 그란투리스모로서 동적인 우아함을 세련되게 재해석했으며 앞으로 공개될 제네시스 차량에 적용되는 미래 기술이 모두 담긴 게 특징이다.


전면부를 자세히 보면 크레스트 그릴과 함께 포뮬러원(F1) 레이스 카 디자인인 노스콘 스타일이 적용됐다.


또한 어드밴스드 탄소 섬유 섀시를 통해 구현된 내부가 보이는 후드가 눈에 띈다.


그뿐만이 아니다. 버터플라이 도어 개폐 방식이 적용돼 운전자가 쉽게 탑승할 수 있도록 했으며 센서가 부착된 B 필라를 통해 운전자의 생체정보를 인식할 수 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제네시스


후면부는 트렁크 리드까지 툭 떨어지는 에어로 다이내믹 컷-오프 스타일이 적용됐다. 이는 공력 개선을 위해 디자인됐다고 할 수 있겠다.


리어 램프 역시 헤드 램프와 마찬가지로 직선형 쿼드 램프가 적용됐으며 미다스 메탈 코퍼 컬러 휠로 고급감을 살렸다.


실내 디자인은 운전석과 조수석 사이의 센터 터널에 고압 전기 배터리팩을 I자 형태로 배치해 GT 스타일 외관 디자인 및 실내 공간을 구현했다.


제네시스 에센시아는 전체적으로 장식을 줄인 절제미와 고도의 기술이 적용돼 미래 지향적인 느낌을 주며 '에센시아 콘셉트'를 보다 진화했다는 평을 받는다.


고급미와 세련미가 넘치는 제네시스 에센시아의 비주얼을 아래 사진으로 확인해보자.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사진 제공 = 제네시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