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한 폐렴에 영화관 대신 '안방 극장'… 재난 영화도 덩달아 인기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홍지현 기자 = 우한폐렴 확산으로 영화관 대신 집에서 온라인동영상 서비스를 이용하는 이들이 늘고 있다. 


4일 '왓챠플레이'를 운영하는 왓챠는 우한 폐렴 확산에 따른 영향으로 이달 1∼2일 왓챠플레이 주말 시청 분수가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평일 시청 분수도 지난주(1월 27∼31일)가 최고치를 기록했다. 설 연휴 마지막 날이었던 지난달 27일은 일간 시청 분수 최고치였고, 다음날인 28일에도 전주 대비 시청 분수가 14.1% 증가했다.


이 중 가장 시청 시간, 시청자가 가장 큰 폭으로 증가한 것은 영화 '컨테이젼'이다. 


인사이트영화 '컨테이젼' 포스터


지난 2011년 개봉한 영화 '컨테이젼'은 전염병의 확산과 사람들의 반응을 다룬 영화로 사람들의 이동과 접촉이 빈번한 현대 사회에서 감염이 얼마나 쉽고 빠르게 진행될 수 있는지에 대한 스토리를 담았다.


이 영화는 왓챠플레이에서 지난달 22일에 처음 '많이 본 콘텐츠' 58위로 순위권에 오른 이후 25일 4위로 순위가 수직으로 상승했고, 28일에는 1위에 올라 현재까지 1위를 유지하고 있다.


'컨테이젼'을 비롯한 재난 영화는 다른 플랫폼에서도 인기다. '컨테이젼'은 '웨이브'에서도 지난달 27일부터 이달 2일까지 1주간 '시동'(2위), '천문: 하늘에 묻는다'(3위), '포드V페라리'(6위) 등 최신 영화를 제치고 많이 본 영화 순위 1위에 올랐다. 그 전주(20∼26일)보다 19계단이나 오른 수준이다.


인사이트영화 '컨테이젼'


지난달 16일부터 28일까지 재난 영화로 분류되는 콘텐츠 평균 시청 시간은 이전 2주(1∼15일)에 비해 403%, 시청자는 304% 늘어난 수준이다.


1월 23일∼2월 2일 기준 ‘컨테이젼’ 이용 횟수는 작년 10월∼12월 일평균 대비 시즌에서 545배, 올레tv에서 837배 증가했다. 


이 뿐만 아니라 비슷한 주제를 담은 영화 '감기'의 이용 횟수도 시즌에서 30배, 올레tv에서 45배 증가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