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린장미 컬러' 덕후들 사이서 소장각이라고 난리난 '맥' 파라마운트

인사이트(좌) Instagram 'maccosmeticsfrance', (우) 맥(MAC) 공식 홈페이지 갈무리 화면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여성들의 영원한 스테디셀러 립 아이템 '맥(MAC) 총알 립스틱'의 숨은 강자, 초콜릿 브라운 립의 정석 '파라마운트'가 마침내 자취를 드러냈다.


립스틱의 명가 맥(MAC) 제품 중에서도 2030 여성들의 필수템이라 소문난 '벽돌립' 컬러를 소개한다.


맥 덕후들 사이에서는 말린장미 컬러 중에서도 '찐'이라는 평판이 자자한 '맥(MAC) 파라마운트 립스틱'이 바로 그 주인공이다.


최근 인스타그램 계정 'us.goodies'에는 맥(MAC)에서 출시돼 꾸준히 사랑받고 있는 고혹미 끝판왕 색상의 '파라마운트' 립스틱 발색 사진이 올라와 많은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인사이트Instagram 'us.goodies'


'파라마운트'는 세틴 타입의 텍스처로 발림성이 부드러워 각질 부각 없이 촉촉한 립 표현이 가능하다.


색상은 갈색빛을 띠는 레드 컬러로, 우리가 흔히 말하는 '벽돌립'에 가까운 색이다.


그러나 맥 파라마운트 립스틱은 뻔한 버건디색이 아닌 벽돌색에 다크함을 얹은 컬러로, 진한 빨간 장미를 드라이 플라워로 만들었을 때의 느낌인 딱 '레디쉬브라운(Reddiish Brown)' 색상이다.


이미 많은 뷰티 인플루언서들 사이에서는 '초콜릿 먹은 벽돌 립'이라 불리고 있으며 다크초코립의 정석이라고 해도 무방하다.


인사이트Instagram 'us.goodies'


특히 한 번 발색했을 때와 여러 번 발색했을 때 확연한 명도 차이가 나 각각 색다른 느낌을 준다.


연하게 스머지해서 발랐을 때는 차분하면서도 여리여리한 느낌을 줄 수 있으며 진하게 풀립(Full-Lip)으로 발랐을 때는 요즘 대세인 '뉴트로'의 힙한 느낌을 살릴 수 있다.


직접 입술에 발색했을 때 그 진가가 드러나는 맥 '파라마운트'는 맥 오프라인 매장이나 온라인 몰에서 구매할 수 있다.


추운 겨울의 느낌을 물신 드러낼 수 있는 '맥 파라마운트 립스틱'. 이번 겨울 뱀파이어 같은 '냉미녀 분위기'를 내고 싶은 당신에게 추천한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