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네시스 'GV80'만 기다렸다"···출시 첫날에만 1만 5천 대 '폭풍 계약'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함철민 기자 = 현대자동차의 프리미엄 브랜드 제네시스의 첫 SUV 'GV80'이 출시 첫날 1만 5천 대 가까이 팔리는 기염을 토했다. 


지난 15일 제네시스 관계자에 따르면 공식 출시된 이날 GV80은 1만 5천 대 가까이 계약됐다. 


GV80의 올해 국내 판매 목표인 2만 4천 대의 절반을 훌쩍 넘었다.


6,580만 원에서 시작해 풀옵션의 경우 8천만 원 후반대까지 올라가는 고가의 차량임에도 국산차 최초의 럭셔리 SUV 점이 고객들의 마음을 훔친 것으로 풀이된다.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무엇보다 제네시스 디자인의 방향성인 '역동적인 우아함(Athletic Elegance)'이 담긴 아름다운 외관이 크게 주목받았다. 


명문 귀족 가문의 문장처럼 느껴지는 방패 형태의 대형 그릴과 제네시스 디자인의 상징성인 쿼드램프를 적용해 독창적인 모습으로 완성됐다. 


제네시스 고유의 디자인 요소인 지-매트릭스(G-Matrix)를 라디에이터 그릴 문양뿐만 아니라 헤드/리어 램프, 전용 휠, 내장 등 곳곳에 적용해 차별화된 고급스러움까지 더했다. 


'여백의 미'를 강조한 실내 디자인도 고급스럽고 깔끔하게 설계돼 눈길을 끈다.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여기에 실제 주행 영상 위에 가상의 주행 안내선을 입혀 안내해주는 '증강현실 내비게이션', 내비게이션 화면으로 간편 결제가 가능한 '제네시스 카페이' 등 첨단 기술이 더해졌다. 


더불어 직렬 6기통 디젤 엔진, 프리뷰 전자제어 서스펜션 등으로 최고의 주행 성능을 자랑하는 한편 고속도로 주행 보조, 충돌방지 보조, 운전자 주의 경고 등 최고의 안전 사항까지 갖췄다. 


제네시스 GV80은 메르세데스벤츠 GLE, BMW X5, 볼보 XC90 등과 치열한 경쟁을 펼칠 것으로 예상된다. 


현재 출시된 GV80은 3.0 디젤 모델의 판매 가격은 6,580만 원부터 시작하며 추후 가솔린 2.5, 3.5 터보 모델을 더해 총 3가지 라인업으로 운영될 예정이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