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트립+글로시립 한 번에 표현할 수 있는 역대급 만능템 '뿌빠' 립 듀오

인사이트Instagram 'i.m_selena'


[인사이트] 강유정 기자 = 여자라면 화장을 하기에 앞서 이런 고민을 한 적이 있을 것이다.


"오늘은 촉촉한 글로스를 바를까? 뽀송뽀송한 매트 립스틱을 바를까?"하는 고민 말이다.


이런 고민은 화장품 매장에서도 이어진다. 예산은 정해져 있는데 매트한 립제품도 사고 싶고 글로시한 립제품도 사고 싶다.


이런 고민으로 하루에도 몇 번씩 고심하는 이들을 위해 똑똑한 립제품 하나를 소개한다.


뿌빠코리아


인사이트YouTube 'pupamilanokorea pupa'


바로 에이핑크 초롱이 사용하는 것으로 유명한 '뿌빠 메이드 투 라스트 립 듀오'다.


지난 2018년 10월 한국에 공식 런칭한 뿌빠는 이탈리아를 대표하는 메이크업 브랜드다.


뿌빠가 지난해 출시한 '메이드 투 라스트 립 듀오'는 선명하고 글로시한 립을 연출할 수 있는 듀오 틴트 제품으로 한쪽에는 립 컬러가 다른 한쪽에는 글로시한 탑코트가 들어있다.


립컬러는 리퀴드 형태로 바르자마자 착 감기듯 우수한 밀착력을 느낄 수 있으며 발색 또한 선명하다.


Instagram 'bibamote'


인사이트Instagram 'i.m_selena'


또한 글로시한 탑 코트는 하루종일 은은한 유리알 광택으로 입술을 더욱 탱글탱글하게 만들어준다.


메이드 투 라스트 립 듀오의 가장 큰 장점은 바로 엄청난 지속력과 묻어남이 없다는 것.


이에 카페에서 음료를 마실 때 컵에 입술 자국이 찍힐 염려도 없고 뜨거운 마라탕이나 커다란 빅맥을 먹을 때도 입술이 지워지거나 턱에 묻을 걱정도 없다.


인사이트Instagram 'i.m_selena'


인사이트Instagram 'beee_1_3'


강렬한 레드립부터 화사하고 생기 넘치는 코랄, 사랑스럽고 자연스러운 톤다운 핑크와 은은한 MLBB 색상까지, 웜톤과 쿨톤 모두 잘 어울릴 수 있는 컬러 구성도 좋다.


평소 매트립과 글로시립에서 갈등을 해왔다면 단돈 1만 9천 원에 글로스와 매트 틴트를 함께 쓸 수 있는 '뿌빠 메이드 투 라스트 립 듀오'는 어떨까.


매일 아침 반복되는 당신의 고민을 확 줄여줄 뿐만 아니라 선명한 발색과 지속력 묻어남 없는 편리함으로 '인생립'이 돼줄 것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bibamote'


인사이트Instagram 'beee_1_3'


인사이트Instagram 'i.m_selena'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