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뒤로 달려' T익스프레스보다 10배 더 짜릿하고 다이나믹한 에버랜드 신상 '롤러코스터'

인사이트Facebook 'witheverland'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롤러코스터를 즐기는 '담력왕'들이 새 롤러코스터 오픈 소식에 환호를 외치고 있다.


경기도 용인에 위치한 테마파크인 '에버랜드'에서 내일(14일)부터 새 롤러코스터 '터스코싱이레'가 오픈하기 때문이다.


무한대의 스릴을 느낄 수 있는 '터스코싱이레'는 국내 최초 역주행 롤러코스터로 일반적인 놀이기구와는 달리 탑승자가 뒤를 바라보고 탑승한다.


앞을 보지 못하는 상황에서 열차는 움직이게 되고 탑승자는 10배는 더 짜릿한 극도의 스릴감을 느끼며 놀이기구를 즐길 수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Facebook 'witheverland'


사실 '터스코싱이레'는 기존에 있었던 '토끼와 거북이'라는 기구를 개조한 것인데 위치 역시 '토끼와 거북이'가 있던 이솝빌리지 안에 있다.


또 신장 100cm만 넘는다면 누구나 탈 수 있는 놀이기구 특성상 어린아이부터 어른들까지 가족 모두 즐기기 좋은 패밀리 코스터다.


가까운 일본에도 이러한 놀이기구가 존재하는 데 바로 오사카에 있는 유니버설 스튜디오 재팬의 '할리우드 드림 더 라이드 - 백드롭'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Facebook 'witheverland'


'백드롭' 역시 '역주행'이라는 특징 때문에 인기가 많은데 이 놀이기구를 타려 일부러 유니버설 스튜디오를 찾을 정도다.


현재 에버랜드에서는 황금빛 대형 트리와 LED 조명 등으로 꾸며진 크리스마스 판타지가 진행되고 있는데 이런 행사도 즐기면서 신상 '터스코싱이레'까지 탄다면 일석이조의 나들이가 될 것이다.


한편, 에버랜드는 오는 2020년 경자년을 맞아 '2020 비긴 어게인 위드 에버랜드'라는 캠페인을 통해 총 6개의 빅 이벤트를 공개할 예정이다.


YouTube '티타주는남자'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