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매 있는 '79세' 남편이 날도 추운데 실종됐습니다. 제발 도와주세요"

인사이트뉴스1


[뉴스1] 조민주 기자 = 울산에서 치매를 앓고 있는 70대 남성이 실종돼 경찰이 수색을 벌이고 있다.


12일 울산 남부경찰서에 따르면 치매 환자인 심기섭 씨(79)는 지난 11일 오후 2시께 울산 남구 삼산동 소재 자택에서 나간 뒤 현재까지 귀가하지 않고 있다.


외출 후 집에 돌아온 아내는 심씨가 사라진 것을 확인하고 주변을 찾았지만 발견하지 못해 그의 아들이 경찰에 신고했다.


심씨는 집에서 나와 오후 3시께 삼산로를 따라 공업탑 방면으로 걸어가는 모습이 CCTV에 촬영됐다.


인사이트뉴스1


심씨의 가슴에는 심장박동기가 부착돼 있고 보호자의 연락처가 적힌 목걸이를 착용하고 있다.


가출 당시 긴 검정색 패딩, 검정색 바지, 검정색 모자, 하늘색 계통 운동화를 착용했다.


키는 168cm이며 체중 65kg으로 보통 체형이다.


경찰 관계자는 "심씨를 발견하면 긴급전화 112로 신고해 달라"고 당부했다.


인사이트뉴스1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