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비자들이 꼽은 치킨 프랜차이즈 1등은 '페리카나'···꼴찌는 '교촌치킨'

인사이트사진 제공=페리카나


[뉴스1] 조현기 기자 = 소비자들은 프랜차이즈 치킨의 맛과 구성에 대해서는 만족하지만, 가격과 가성비에는 만족하지 못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9일 한국소비자원은 소비자에게 선택비교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가맹점 수 상위 8개(BBQ·BHC·교촌치킨·굽네치킨·네네치킨·처갓집양념치킨·페리카나·호식이두마리치킨) 프랜차이즈 치킨 배달서비스 이용경험자 1600명의 소비자 만족도 및 이용실태를 조사한 결과 '음식의 구성 및 맛'은 3.86점, 가격 및 가성비는 3.34점을 받았다고 밝혔다.


인사이트사진 제공=교촌치킨


종합만족도(5점 만점)는 소비자 만족도의 3개 부문인 서비스 품질 만족도·상품 특성 만족도·호감도의 중요도(가중치)를 반영한 평균값으로, 조사대상 8개 치킨 프랜차이즈 배달서비스의 종합만족도는 평균 3.69점이었다.


사업자별로는 △페리카나(3.79점) △처갓집양념치킨(3.77점) △네네치킨(3.73점) △호식이두마리치킨(3.71점) △굽네치킨(3.69점) △BBQ(3.63점) △BHC(3.63점) △교촌치킨(3.56점) 순이었다.


종합만족도 1위를 차지한 페리카나는 소비자 만족도의 대부분 영역에서 상위권을 차지했다. 페리카나는 △서비스품질(1위) △음식의 구성 및 맛(1위) △가격 및 가성비(2위) △고객소통 및 정보제공(2위) △호감도(2위)를 기록했다.


반면 종합만족도 꼴찌를 차지한 교촌치킨은 소비자 만족도 대부분 영역에서 하위권을 기록했다. 교촌치킨은 음식의 구성 및 맛에서는 뒤에서 2번째를 차지했고, 서비스품질·가격 및 가성비·고객소통 및 정보제공·호감도 등 다른 영역에서는 모두 꼴찌를 차지했다.



인사이트© News1 최수아 디자이너


소비자 10명 중 6명(58.4%)은 프랜차이즈 치킨을 이용하는 이유로 '맛'을 꼽았다. 이후 △가격(8.8%) △브랜드 신뢰(7.6%) △치킨의 품질(7.5%) △양(6.9%) △다양한 메뉴(5.6%) 등의 순이었다.


주문 방법(중복 응답)으로는 '모바일 및 배달앱'을 통한 주문이 75.9%로 가장 많았고, △전화(68.1%) △매장 방문(39.2%) △PC 및 인터넷(17.4%)이 뒤를 이었다.


한편 프랜차이즈 치킨 배달서비스 이용 과정에서 소비자불만 또는 피해를 경험한 이용자는 10명 중 3명(30.3%, 484명)꼴로 나타났다.


인사이트사진 제공=교촌치킨


불만·피해 유형은 △주문 및 배달 오류(35.3%) △거짓·과장 광고( 17.8%) △할인 쿠폰 적용 시 차별(10.2%) △위생 관련 문제(9.7%) △긴 대기시간 및 배달시간(6.8%) △불진철 서비스(3.5%) △조리 상태 불량(3.3%) 순이었다.


소비자원은 이번 조사 결과를 서비스 개선에 활용할 수 있도록 사업자와 공유할 예정이다. 또 앞으로도 소비자의 합리적 선택 및 서비스 분야의 발전을 위해 서비스 비교 정보를 지속적으로 제공할 계획이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